충북농협, 설 명절 식품안전 특별점검
상태바
충북농협, 설 명절 식품안전 특별점검
  • 파이낸셜포스트
  • 승인 2021.01.13 14:4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충북농협은 설 명절을 맞아 식품안전 및 원산지 관리 강화를 위해 하나로마트 등 도내 농협 유통관련 전 사업장에 대한 특별 지도점검에 나선다.
신대순 부본부장 등 농협 관계자들은 12일 강내농협 하나로마트와 로컬푸드 매장을 직접 방문해 마트책임자들과 함께 식품안전 상태 등을 살펴보고 관리에 만전을 당부했다.
충북농협은 전날인 11일부터 설 명절 직전까지를 식품안전 특별점검 기간에 돌입했다.
점검과 함께유통 종사자에 대한 식품안전교육, 지역본부에 특별점검 상황실 운영 등 관리에 힘을 쏟을 방침이다.
신대순 부본부장은 "명절을 맞아 농·축산물에 대한 구입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원산지 표시, 유통기한 경과, 식품보존 및 보관기준 준수, 축산물 이력제 및 표시사항, 포장제품의 중량미달 여부, 위생관리 등을 꼼꼼히 살필 예정"이라며 "각 시군지부와 더불어 지역본부에서도 직접 특별점검에 나서 올 설 명절에도 우리 농·축산물을 안전하고 즐겁게 드실 수 있도록 최선을 하겠다"고 말했다.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